용인시, 용인자연휴양림 내 패러글라이딩 착륙장 조성

- 용인시, 산림레포츠 활성화 위해…국도비 6억원 투입 -

정재엽 기자 | 기사입력 2020/11/16 [15:59]

용인시, 용인자연휴양림 내 패러글라이딩 착륙장 조성

- 용인시, 산림레포츠 활성화 위해…국도비 6억원 투입 -

정재엽 기자 | 입력 : 2020/11/16 [15:59]

▲ 용인자연휴양림에 패러글라이딩 착륙장을 조성한 모습     ©용인시

 

용인시는 16일 용인자연휴양림 내 패러글라이딩 착륙장 조성 공사를 완료해 시민들에 개방했다고 밝혔다.

 

용인자연휴양림을 방문하는 휴양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산림레포츠를 즐기도록 쾌적한 환경을 만들려는 것이다.

 

종전엔 패러글라이딩 체험 시 나대지에 착륙해야 해 안전사고 위험은 물론 장비 손상의 우려가 컸다.

 

시는 국도비 6억원을 투입해 롤잔디를 식재하고 풍향계를 설치하는 등 부대시설을 정비했다. 또 체험객이 편안히 휴식하도록 몽골텐트를 설치했다.

 

시는 내년 추가로 국도비를 확보해 패러글라이딩 이륙장 및 어린이 체험시설인 에코어드벤처 등 산림레포츠 시설을 정비해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휴양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산림레포츠 시설을 즐기도록 다양한 부대시설을 정비해 산림교육과 레포츠가 공존하는 복합 산림휴양 프로그램을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산림교육센터를 조성해 숲해설, 산림 치유 등 산림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