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 외국인주민 교육 수료식 개최

외국인주민 교육생 등 200여명 참석해 수료의 기쁨 나눠

이수연 | 기사입력 2019/12/23 [10:21]

안산시, 2019 외국인주민 교육 수료식 개최

외국인주민 교육생 등 200여명 참석해 수료의 기쁨 나눠

이수연 | 입력 : 2019/12/23 [10:21]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외국인주민 교육생과 그 가족, 한국어 강사와 외국인주민 교육기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외국인주민 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전날 오후 2시부터 안산시 외국인주민지원본부 3층 다목적실에서 진행된 수료식은 한국어 교육 및 사회통합프로그램, 직업능력개발 교육, 동포인식개선 강사 양성교육에 성실히 참여한 교육생들의 합격과 수료를 축하하고 모범교육생과 교육유공자에 대한 표창 등으로 진행돼 함께 어우러지는 소통의 장이 됐다.

 

시가 ‘청소년 동포인식개선 사업’을 위해 개설한 ‘2019년 동포인식개선 강사 양성과정’에 참여한 고려인동포 김안나 교육생은 “아버지는 사할린동포2세, 어머니는 우즈베키스탄 고려인3세로 교육과정을 통해 조부모, 부모님의 삶을 알게 됐고 동포의 형성과정을 강의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한국역사와 러시아역사 사이에서 동포이주역사 공부를 계속 하고 싶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올 한 해 동안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열심히 교육에 참가한 수료생들과 언어가 각기 다른 교육생을 제자로 맞아 정성껏 가르쳐주신 강사들께 감사하다”면서 “내년에도 더욱 알찬 양질의 교육으로 외국인주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